임시공휴일 8월 17일

임시공휴일 8월 17일

임시공휴일 8월 17일

 

대한민국 국무총리인 정세균은 2020년 7월 19일에 8월 17일을 임시 공휴일로 지정을 하자는 방안에 대하여 고려할 필요가 있다는 의견을 내놓았습니다.

정총리 발언 다시보기

공휴일로 8월 15일 광복절이 2020년 주말인 토요일이기에 일요일 다음날인 월요일 8월 17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하자는 취지로 알려져 있는 것 입니다.

임시공휴일 8월 17일

정세균 총리는 당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대응에 대해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회의에서 인사혁신처 등 관계부처에서는 조속히 검토해달라고 지시를 했다고 합니다.

임시공휴일 8월 17일

정 총리는 코로나19가 지속되면서 경제는 어려워지고 많은 국민들과 의료진들이 피로감을 호소하고 있다면서 특히나 2020년에는 법정공휴일이 주말과 겹치는 날이 많기에 전체 휴일 수 또한 예년보다는 적다라는 배경을 설명하기도 했답니다.

임시공휴일 8월 17일

 

정세균 총리 - 2020년 8월 17일은 임시공휴일?

정세균 국무총리는 2020년 8월 17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하자는 방안에 대해서 검토를 할 것에 19일 당일 관계부처에 지시를 했다고 합니다.

임시공휴일 8월 17일

정세균 총리는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채했던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이와 같이 밝혔다고 합니다. "심신이 지친 국민과 의료진에게 조금이나마 휴식의 시간을 드리고 내수 회복의 흐름 또한 이어가기 위한 것"이라며 지시의 취지를 밝힌 바 있다고 합니다.

임시공휴일 8월 17일

정 총리는 코로나19가 지속되며 경제가 어렵다고 많은 국민들과 의료진이 피로감을 호소하고 있다는 것과 올해는 법정공휴일이 주말과 겹치는 날이 많기에 전체 휴일 수 또한 예년보다 적다고 부연하기도 했답니다.

임시공휴일 8월 17일

2020년의 광복절 8월 15일은 토요일리며, 이어지는 월요일은 17일인데, 이를 임시공휴일로 지정된다면 사일정도의 황금연휴가 가능해진다는 취지로 보이고 있습니다.

정총리 발언 다시보기

뿐만 아니라 정세균 총리는 수도권 방역 강화조치 조정방안 또한 논의 할 것이라며, 주민들이 자주 찾고있는 공공 도서관이나 미술관 등의 편의시설 운영을 재개하고자 한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임시공휴일 8월 17일

이어서 입장 인원 제한과 마스크 착용 그리고 전자출입명부 도입 등으로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하도록 할 것이라며, 공공시설 운영 재개가 다른 분야로 확대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조를 해달라고 당부했다고 합니다.

임시공휴일 8월 17일

한편, 정부에서는 수도권 감염이 확산하던 지난 5월 29일 수도권 방역을 더욱 더 강화하고 공공시설 운영을 중단하며, 유흥주점 등의 고위험시설 운영을 자제하도록 한 바 있다고 합니다.

임시공휴일 8월 17일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